‘막내구단’ AI페퍼스, 언니 구단들 괴롭힐까 – 스포츠 뉴스

메이저사이트




한국 여자배구는 지난 8월 8일 폐막한 2020 도쿄 올림픽에서 4강에 진출하는 기대 이상의 성과를 올렸다. 당초 한국 여자배구는 대표팀의 주전으로 활약했던 ‘쌍둥이 자매’ 이재영과 이다영(POAK)이 동시에 빠지면서 고전이 예상됐다. 하지만 ‘캡틴’ 김연경(상하이 브라이트 유베스트)을 중심으로 선수들이 ‘원팀’으로 똘똘…
기사 더보기


메이저사이트 리스트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