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학대하고 올림픽 음악 감독? 여론 들끓자 사퇴 – 스포츠 뉴스

메이저사이트




과거 장애인 친구를 괴롭혔던 행적으로 논란에 휘말린 도쿄올림픽·패럴림픽 개회식 음악 감독 오야마다 케이고(52)가 끝내 사임했다.일본 공영방송 NHK에 따르면 19일 오야마다는 성명을 통해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에 사임 의사를 전달했다”면서 “여러 지적과 의견을 받아들여 앞으로의 행동과 사고방식에 반…
기사 더보기


메이저사이트 리스트


추천 기사 글